559true dots bottomright 240true true 800none
  • 5000 fade true 60 bottom 50 http://www.freedomdayspa.net/services/massage-body-work/
    Massage 
    Massage and Bodywork Services Available!
  • 5000 fade true 60 bottom 50 http://www.freedomdayspa.net/services/ion-spa-foot-detox/
    Foot Detox 
    Check out our Foot Detox specials!
  • 5000 fade true 60 bottom 50 http://www.freedomdayspa.net/services/infrared-sauna/
    Infrared Sauna 
    Infrared Sauna!!
  • 5000 fade true 60 bottom 50 http://www.freedomdayspa.net/services/massage-body-work/
    Couples Massage 
    Enjoy a nice relaxing session with your significant other or close friend!
  • 5000 fade false 60 bottom 30 http://www.freedomdayspa.net/50-off-promo-details-and-restrictions/
    Slide6 

Buy Gift Certificates

Online Scheduling

Watch Our Videos

춘천출장샵 -[카톡:ym85] 대북제

춘천출장샵 -[카톡:ym85] 대북제재 해결 ‘선결조건’ 불구,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정상화’ 포천출장안마 선언에 반색”남북경협 우선권 확인” 기대감…7개 당진출장업소 SOC사업권 논의 구체화도 ‘주목’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남북 정상이 19일 상호 교류·협력 방안의 하나로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사업의 ‘정상화’를 공식화함에 따라 ‘경협 대표주자’로 꼽히는 현대그룹의 역할에 새삼 관심이 쏠리고 있다. 다만 국제사회의 구미출장아가씨 대북제재 문제가 우선 대전출장업소 해결돼야 한다는 점을 우회적으로 언급했다는 점에서 당장 사업 구체화를 기대하기는 어렵다는 분석도 나온다.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이날 ‘평양공동선언’을 통해 “남과 북은 조건이 마련되는 데 따라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사업을 우선 정상화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서해경제공동특구 및 동해관광공동특구를 조성하는 문제를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지난 4·27 판문점 선언에서 “남과 북은 민족경제의 청주출장업소 균형적 발전과 공동번영을 이룩하기 위하여 10.4 선언에서 합의된 사업들을 적극 추진해 나간다”고 밝히긴 했으나 금강산관광과 개성공단 등을 명시하지 않았다는 점을 감안하면 이날 선언은 ‘진일보’한 것으로 평가됐다. 금강산관광 주사업자이자 개성공단 개발사업자인 현대아산이 속한 현대그룹으로서는 상당히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선언인 셈이다. 특히 현대그룹은 과거 북측으로부터 7개 사회간접자본(SOC) 사업권(전력사업, 통신사업, 철도사업, 통천 비행장, 임진강댐, 금강산 수자원, 백두산·묘향산·칠보산 등 명승지 관광사업)을 보장받은 것은 물론 포괄적인 사업권도 인정받았기 때문에 기대감은 한층 높아지는 기류다. 나주출장업소 100만평 규모의 1단계 사업만 진행된 개성공단이 당초 계획대로 2천만평으로 확대되고, 금강산관광도 주변 원산 등과 연결될 경우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밖에 없다는 이유에서다.